게시글검색

고용동향

취업동향 장년장애인 맞춤 일자리 ‘홀몸어르신 살피미’
2018-10-19 18:27:47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조회수 269
175.211.77.222

장애인공단 직무개발, LH 배치…보급 확대 계획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10-18 10:47:29
‘홀몸어르신 살피미’와 어르신이 사진을 찍고 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에이블포토로 보기 ‘홀몸어르신 살피미’와 어르신이 사진을 찍고 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종란, 이하 공단)은 올해 초고령 사회를 대비한 장년장애인 맞춤일자리인 ‘홀몸어르신 살피미’ 직무를 개발, 적용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홀몸어르신 살피미’ 직무는 장년 장애인이 1인 고령가구 입주민을 대상으로 말벗과 주거환경 개선, 각종 사회복지 지원을 연계하는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

노동시장에서 상대적으로 취약한 장년장애인에게 신규 일자리를 제공하는 동시에 1인 고령가구에 대한 주거복지 서비스를 확대한다는 점에서 고용과 복지의 수요가 동시에 충족되는 공공기관간 협업의 좋은 사례라는 게 공단의 설명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2016년 고령자 1인 가구는 전체 고령자 가구 중 33.5%를 차지하고 있고, 장래가구추계에 의하면 고령자 1인 가구는 지속적으로 증가해 2045년에는 371만9천 가구가 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특히 2016년 주거실태조사에 따르면, 65세 이상 노인의 대부분이 1∼2인 가구로 구성되어 사회관계 단절로 아무도 모르게 혼자 죽는 고독사 역시 우리사회의 큰 문제가 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러한 현실을 반영해 공단은 LH와 손을 잡았다. 공단은 ‘홀몸어르신 살피미’직무를 개발하고, LH는 그동안 일자리가 많지 않았던 장년 장애인을 ‘홀몸어르신 살피미’로 배치해 독거노인 등 주거 취약계층에 대한 주거복지 서비스를 펼치고 있는 것.

공단은 차기년도 사업 발전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해 다양한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토대로 직무를 보급·확대할 계획이다.

공단 조종란 이사장은“이번 장년장애인 직무개발 사례를 비롯해 앞으로도 취약계층인 장년과 중증장애인을 위한 직업영역을 지속 개발하고 확대해 나가겠다”라는 의지를 밝혔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최석범 기자 (csb211@ablenews.co.kr)
상단으로 바로가기

QUICK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