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글검색

장애인고용

서브 메뉴

취업동향 SK이노베이션, "장애인 일자리 창출 위해 팔 걷었다"
2019-06-28 09:19:21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 조회수 735
175.211.57.224
SK이노베이션, "장애인 일자리 창출 위해 팔 걷었다"
  • 김윤교 기자
  • 승인 2019.06.24 11:2
-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행복키움’, ‘행복디딤’ 오픈

- 중증장애인 21명, 경증장애인 4명 카페와 세차장 운영
▲ 행복키움, 행복디딤 개소식에 참석한 SK이노베이션 김상호 인재개발실장(좌측)과 근로자 및 가족들(우측) 모습. (사진=SK이노베이션)
▲ 행복키움, 행복디딤 개소식에 참석한 SK이노베이션 김상호 인재개발실장(좌측)과 근로자 및 가족들(우측) 모습. (사진=SK이노베이션)

[소셜포커스 김윤교 기자] = SK이노베이션이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을 설립해 장애인 일자리를 창출하고 사회적 책임 경영을 강화한다.

지난 21일, SK이노베이션은 대전 유성구에 위치한 기술혁신연구원에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행복키움’과 ‘행복디딤’ 개소식을 가졌다.

이 날 행사에는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지역본부 박태복 본부장, 대전지역본부 김철원 본부장, 대전발달장애인 훈련센터 한윤경 센터장, SK이노베이션 김상호 인재개발실장 등 관계자와 행복키움과 행복디딤 소속 장애인 근로자 및 가족들 60여명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장애인 근로자들의 직업훈련 모습과 인터뷰가 담긴 영상을 시청하고, 앞으로 이들이 근무하게 될 사업장 현장을 둘러봤다. 향후 행복키움은 SK이노베이션 기술혁신연구원 내에서 카페 두 곳을, 행복디딤은 세차장을 운영한다.

SK이노베이션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행복키움’이 운영하는 ‘카페 행복’에서 장애인 근로자들이 바리스타 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행복키움’이 운영하는 ‘카페 행복’에서 장애인 근로자들이 바리스타 교육을 받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행복키움은 SK이노베이션이, 행복디딤은 SK에너지가 지난 1월 설립했다. 두 사업장에는 4월과 5월에 걸쳐 교육, 훈련을 받은 중증장애인 21명과 경증장애인 4명이 근무하고 있다. SK이노베이션과 SK에너지가 지난 해 11월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설립 MOU를 체결한 데 따른 것이다.

향후에도 SK이노베이션은 울산 등 SK 사업장이 위치한 지역으로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을 확대 운영하고, 장애인 고용인원을 늘려나갈 계획이다.

이와는 별개로 지난 해 7월부터 발달장애인의 사회 적응 및 취업 기회 제공을 위해 ‘커리어 점프업 클래스(Career Jump-up Class)’ 운영도 하고 있다.

SK이노베이션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사업을 통해 취업한 아들을 둔 배미희 씨는 “아들이 행복디딤에서 근무하며 사회에 잘 적응해 기쁘고, 하루가 다르게 달라지는 모습이 대견하다. 장애인들이 적극적으로 사회구성원으로서 활동할 수 있도록 좋은 기회를 만들어 준 SK이노베이션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SK에너지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행복디딤’이 운영하는 ‘디딤 세차장’에서 장애인 근로자들이 세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SK에너지의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 ‘행복디딤’이 운영하는 ‘디딤 세차장’에서 장애인 근로자들이 세차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 김상호 인재개발실장은 “적극적인 장애인 일자리 창출, 고용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 향후 장애인 고용 인원을 더욱 확대해 이들이 안전하고 편하게 일할 수 있는 근무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WEB ACCESSIBILITY 마크(웹 접근성 품질인증 마크)
상단으로 바로가기

QUICK MEN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