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계NOW 장애계 단체 주요 이슈 및 기관공지 안내

이슈와 칼럼

이슈와 초점 '이 대통령, 정부·중기청' 장애인 싫어한다?
2011-03-18 10:05:00
관리자 조회수 2036
218.144.167.58

'이 대통령, 정부·중기청' 장애인 싫어한다?
 
  장총련, 청와대에 공무원 발언 진위 가려줄 것 요청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1-03-16 11:32:51
‘2011년 장애인기업 경영활성화 워크숍' 모습. ⓒ에이블뉴스
에이블포토로 보기▲‘2011년 장애인기업 경영활성화 워크숍' 모습. ⓒ에이블뉴스
 
“장애인을 담당하는 부서의 공무원으로 이명박 대통령, 정부, 중소기업청 등을 거론해 모두가 장애인을 싫어한다고 발언한다는 것은 납득할 수 없다.”

한국장애인단체총연합회(이하 장총련)가 지난 15일 청와대에 공무원 발언 진위 여부 확인 및 징계, 중기청 전체 직원 대상 장애인 재인식교육 등의 요청을 담은 민원서류를 우편 발송했다.

장총련은 “인권센터는 지난 1월 20일 대전KT연수원에서 열린 한국장애경제인협회 주관 공식행사에 참석한 장애인 기업 운영 장애인당사자로부터 중기청 장애인업무담당 사무관의 장애인비하 및 인격 모독과 관련된 고발을 접수 받았다”면서 “3월 7일 공문으로 중기청에 민원 접수를 알리고, 강력히 항의했다”고 밝혔다.

특히 장총련은 “민원이 접수된 후 사실 확인을 하던 중 당일 진행된 행사를 녹화한 동영상을 확보했다”면서 “확인 결과 공무원의 발언에 문제가 있다”고 설명했다.

문제의 발언은 사무관 A씨가 ‘2011년 장애인기업 경영활성화 워크숍’의 강사로 나서 “현실 인식을 바탕으로 해서 출발해야 하기 때문에, 협회의 나쁜 사례를 정리해 봤다”며 설명하던 중 나왔다.

A씨는 “떼 법, 이건 진짜 심각하다”면서 “제가 들은 이야긴데 이명박 대통령도 장애인들을 엄청 싫어하고, 정부 및 중기청에서도 싫어한다”고 말했다.

A씨는 또한 “청에 장애인분이 오면, 차라리 소리치면 괜찮으신데 1층 로비에서 중소기업청장 나와라 이렇게 소리 지른다. 그러면 8개청의 사람들이 무슨 일 인가 다 나와서 구경한다”면서 “이게 잘한 것인 줄 이해하겠지만 사람들은 다 생각한다. 아 또라이, 또라이 이러면서, 또라이가 왔다고 생각한다”고 발언했다.

A씨는 “들어와서도 담당자 상대를 잘 안한다. 청장실하고 상대해 달라고 한다. 전 국민이 청장과 상대하면 저희 담당자 필요 없다”면서 “떼로 오셔서 막무가내로 말하고, 대화가 안 되는 거죠. 일방적인 주장을 한다. 저희가 쓸모가 없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장총련은 청와대에 ▲발언에 대한 진위 여부 가려 줄 것 ▲ 발언 공무원 징계 ▲중기청 전체 직원 대상 장애인 재인식교육 실시를 요청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댓글 1개